기사 메일전송
제21회 동두천 락 페스티벌, 아프리카 돼지열병으로 행사 연기 허채원
  • 기사등록 2019-09-19 14:54:25
기사수정



동두천시(시장 최용덕)‘2019 21회 동두천 락 페스티벌 단풍시즌이 절정에 이르는 1026(), 27()로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최근 경기 북부에 아프리카 돼지 열병(ASF)이 발병함에 따라 동두천시를 포함한 6개 시군이 방역 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됨에 따른 결정이다.

시에서는 이 사실을 홈페이지와 운영중인 블로그에 연기 사실을 공지하였으며, 주최 측인 동두천락페스티벌조직위에서는 카페는 물론,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온라인을 통해 빠르게 전파하고 있다.

시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두 번의 연기를 거치면서 당초 예정되었던 3개의 무대(메인 무대, 레전드&어워즈 무대, 버스킹 무대 등) 구성이 1 무대로 축소 운영되며, 이에 따라 메인 공연을 중심으로 레전드&어워즈 공연을 배치해 행사의 집중화를 꾀한다는 복안이다.

다만, 행사장 입구에 계획되었던 락 페스티벌 전시관 운영은 예정대로 진행될 예정이다. 전시장에서는 동두천 락 페스티벌 20주년 발자취 및 회고전, 동두천 락 페스티벌 명장면 상영 등이 추진 중이며, 행사장 한 편에서는 팬 싸인회, 인기 락 스타 멤버 의상 입어보기, 포토존 사진 찍기, 동두천락 페스티벌 기념 티셔츠 전시 및 판매, 캐리커쳐, 페이스페인팅, 가족단위 대상 어린이 놀이시설 운영 등이 예정되어 다양한 즐길거리가 제공될 계획이다.

한편 동두천 락 페스티벌은 문화체육관광부와 경기도가 후원하고, 2사단 주한 미군이 참여하는 ‘2019 경기관광대표축제행사로 당초 지난 97, 8개최하기로 했는데, 태풍 제13링링이 수도권을 관통함에 따라 한 차례 연기된 바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0440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