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광주 북구, 설 명절 대비 다중이용시설 민・관 합동 안전점검 - 오는 17일까지 관내 전통시장, 대형마트, 영화관 등 총 17개소 안전점검 실시 - 광주 클럽 붕괴사고, 화재사고 감안해 건축・전기・가스 분야 꼼꼼히 살필 … 박덕현 광주권취재본부
  • 기사등록 2020-01-15 10:34:29
기사수정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가 설 명절을 대비해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안전점검에 나선다.

 

북구는 오는 17일까지 설 연휴 기간 주민들이 많이 모일 것으로 예상되는 전통시장, 대형마트, 영화관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안전관리 실태를 집중 점검한다8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다중이용시설에서의 사고발생 시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시설물 관리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사고 위험요소를 사전에 점검해 각종 안전사고를 예방하고자 마련됐으며 건축전기소방 분야 민간전문가와 함께 점검을 실시한다.

 

점검대상은 전통시장, 대형마트, 영화관 등 총 17개소이며 주요 점검내용은 불법건축물 실태 점검 배선불량, 누전차단기 작동 여부, 전기기계실 유지관리 상태 피난통로 확보여부, 피난시설 정상 작동 여부 분야별 법적기준 준수 및 안전성 여부 등이다.

 

특히 북구는 최근 발생한 광주시 클럽 붕괴사고와 다중이용시설에서 자주 발생하는 사고가 화재인 것을 감안해 건축전기가스 분야에 대한 점검사항을 보다 꼼꼼히 살필 계획이며 점검결과에 따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조치하고 중대한 사항은 위험요인이 해소될 때까지 집중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자칫 소홀해 질 수 있는 안전불감증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내실 있는 점검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316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김희열 한국화가, 칠곡군 찾는 호국영웅 위해 붓을 들다!
  •  기사 이미지 '인종차별' 논란에 고개 숙인 KLM…"가볍지 않은 실수"
  •  기사 이미지 대구문화예술회관, 2020년 하반기 공연장 정기대관 신청접수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