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순창군 중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산방지 대응강화 김문기
  • 기사등록 2020-01-22 23:11:42
기사수정




순창군보건의료원은 감염병 위기경보 수준을 `관심`에서 `주의` 단계로 상향 조정하고, 질병관리본부, 전북도청, 관내 의료기관과 협력해 지역사회 환자 감시와 관리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이는 중국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국내 확진 환자 발생으로 감염자가 유입될 위험이 높아질 것으로 판담됨에 따른 것으로 전해졌다.

 

군 보건의료원은 설 연휴 기간 내 비상방역근무를 실시하고 보건의료원 선별진료소를 지정 운영하며, 관내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대응 절차 배포와 해외 여행력 확인 조회를 통해 의심환자 발견시 즉시 신고토록 안내했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주요증상은 발열(37.5도)과 호흡기 이상(폐렴, 기침, 호흡곤란 등)이다.

 

위험요인으로 중국내 발생 지역 방문시 가금류 및 야생동물 접촉 피하기, 호흡기 증상자와 접촉 피하기 등이며, 감염병 예방을 위해 개인위생수칙(마스크 사용, 손씻기, 기침예절)을 준수해야 한다.

 

보건의료원 관계자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조기발견 및 확산차단을 위해서는 지역주민과 의료기관의 협조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중국 등 해외방문 후 14일 이내 폐렴 증상 발생시 해외여행력을 의료진에게 알리기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의료기관에서는 의심환자 발생시 환자를 격리하고, 즉시 질병관리본부(1339)나 보건의료원으로 신고해줄 것”을 당부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385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포항블루밸리 임대산업단지 입주기업 인센티브
  •  기사 이미지 함평군, 치매환자에 조호물품 9종 전달, 큰 호응
  •  기사 이미지 포항시, 수산자원 조성 추진으로 경쟁력 있는 포항 바다 실현 발판 마련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