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구시, 보건용마스크 및 손소독제 매점매석행위 단속! - 현장조사 통해 법 위반 여부 확인 후 식약처에 조치 의뢰 유재원 대구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0-02-10 15:02:27
기사수정

(대구=뉴스21통신) 유재원기자 = 대구시는 지난 5일 정부의 보건용 마스크, 손소독제 매점매석 행위 금지 고시의 시행에 따라 매점매석행위 신고센터를 운영한다.



시민 누구나 매점매석 행위 발견 시 신고센터에 신고할 수 있으며, 대구시는 신고 등을 통해 매점매석행위를 알게 된 경우 현장조사를 실시해 법위반 여부를 확인할 계획이다.


매점매석 행위를 한 자는 물가안정에 관한 법률 제26조에 따라 2년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매점매석 행위 판단 기준은, 조사당일 기준으로 2019년 월평균 판매량의 150%를 초과해 5일 이상 보관하는 행위, 2019년 신규 사업자는 조사 당일까지의 월평균 판매량의 150%를 초과해 5일 이상 보관하는 행위, 영업일이 2개월 미만인 사업자의 경우 매입한 날부터 10일 이내 반환판매하지 않는 행위 등이다.


한편, 대구시는 마스크 및 손소독제 구매 관련 단순 소비자피해신고는 대구시 소비생활센터(053-803-3224,3225)를 통해 접수처리할 계획이다.


최운백 대구시 경제국장은 최근 마스크 수급에 대한 국민적 우려가 큰 상황에서 조속한 수급 안정을 위해 철저히 조사하고 위반 시 엄정 조치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3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508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군. 코로나19 택시 운수종사자 특별지원금 지원
  •  기사 이미지 제21대 대구 북구갑 미래통합당 양금희 후보 전격 출정!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 피해 단기일자리 참여자 122명 모집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