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힘들거든, 다 내려놓고 잠시 쉬어갑시다. 조정희
  • 기사등록 2020-02-14 13:22:13
기사수정

힘들거든, 다 내려놓고

잠시 쉬어갑시다. 


감기가 걸리는 것도, 

몸이 아픈 것도 쉬어가라는 겁니다. 


사연 없는 사람, 

상처 없는 사람이 어디 있더냐

다 그렇게 주고받으며 삽니다. 


잠시 동안 하던 일을 놓아두자.

사색하며 지켜보는 것도 괜찮습니다. 


쫓기듯 살아온 지난 시간을 돌아보자.

따뜻한 커피 한 잔, 

한 편의 휴먼 영화,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는 

음악을 들으며 쉬어갑시다. 


상처를 받은 것도 상처를 준 것도

내가 아픈 것도 어제의 일입니다. 


억울한 것 있으면 토해내고

울고 싶으면 실컷 울고

눈치 보지 말고 크게 소리 내어 울고

훌훌 쏟아냅시다. 


꽃이 피면 사랑도 피고

꽃이 지면 사랑도 짐니다. 


기쁠 땐 끝이 보이도록 웃고,

슬플 땐 끝이 보이도록 웁시다.


쉬어 갑시다.

힘들거든, 다 내려놓고 하느님 품안에서 

잠시 쉬어갑시다. 

사랑합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552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서범수 후보, 공약발표..."울주의 백년대계 위한 비전 제시"
  •  기사 이미지 이철규 의원, "오직 시민들만 보고 달릴 것"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 여파로 여좌천과 경화역 폐쇄
사랑 더하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