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안철수 신당, 돌고돌아 '국민의당' 확정 김만석
  • 기사등록 2020-02-15 09:12:58
기사수정


▲ [사진출처 = 안철수 전 의원 페이스북]


안철수 창당준비위원장이 추진하는 신당의 명칭이 '국민의당'으로 결정됐다.


안 전 의원은 14일 오전 중앙운영위원회를 열고 새 당명으로 '국민의당'을 사용하기로 의결했다.


앞서 안 전 의원은 지난달 19일 귀국해 `실용중도`를 표방한 신당 창당 작업에 집중해왔지만 당명을 두고 중앙선거관리위원회와 마찰을 빚어왔다.


안 전 의원이 처음 '안철수신당'이라는 개인의 이름을 넣은 당명을 요청했을 때는 '정당의 목적과 본질에 부합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이후 제출한 '국민당'이라는 당명에는 '국민새정당'이란 다른 정당과 뚜렷이 구별되지 않는다는 이유에서 두차례 퇴짜를 놓았다.


이에 안 전 의원은 대안으로 '국민의당'이라는 당명을 제출했고 선관위 측은 국민의 당 사용은 문제없다고 회신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안 전 의원은 이날 선관위에 항의 방문하고, 국민의당 당명 신청서를 제출했다.


안 전 의원은 "어떤 방해가 있더라도 개혁, 변화 바라는 국민과 함께 이겨내겠다"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558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서범수 후보, "산업단지 인프라 구축해 주민편의시설 높이겠다."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태권도지도자 방역소독 격파!
  •  기사 이미지 일산 호수 공원
역사왜곡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