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코로나19, 31번째 환자발생 후 15일 경과! - 지쳐가는 대구시민...조금만 더 힘내자... 유재원 대구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0-03-04 13:01:43
  • 수정 2020-03-04 13:05:07
기사수정

(대구=뉴스21통신) 유재원기자 = 질병관리본부의 공식 발표에 따르면 34일 오전 0시 현재, 대구시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환자는 전일 오전 0시 대비 405명이 증가, 4,006명이다.


▲ 대구지역 코로나19 확진자 추세(3. 4. 0시 기준)


전체 확진자 4,006명 중 1,330명은 병원(관내 972, 관외 358)에 입원하였으며, 373명이 생활치료센터(중앙교육연수원 138, 농협경주연수원 235)에 입소하였다.


현재, 2,270명이 입원 대기 중이며, 오늘 중 대구의료원, 국립마산병원 등에 288명을 입원, 삼성 영덕연수원 생활치료센터에 209명 입소 등 총 497명을 조치할 예정이다.


또한 입원 대기 중인 확진환자 중 중증도가 있는 환자들은 내일 303병상을 갖춘 국군대구병원 병실로 입원 조치할 예정이며, 중증환자로 분류된 30여 명은 오늘, 경기도의 병원으로 입원 조치할 예정이다.


어제 하루 동안 2명의 환자가 퇴원하고 4명의 환자가 사망하여, 현재까지 11명의 환자가 코로나19에서 완치퇴원하였고, 22명이 사망하였다.


340시 기준으로, 23,499건의 진단검사가 실시되어 이 중 일반시민들께서 받은 검사는 15,586(66.3%)이며, 신천지 교인이 받은 검사는 7,913(33.7%).


어제 하루, 진단검사를 위한 검체가 3,429건 이루어졌으며, 이 중 2,508건은 완료되었고, 921건은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다.


, 신천지 교인에 대한 진단검사가 마무리 단계에 접어든 상황에서 일반시민을 대상으로 한 진단검사를 본격적으로 확대 실시할 계획이다.


▲ 드라이브 스루 운영 현황


일반시민 중에 고령이면서 기저질환을 가진 고위험군에 대해서는 구군 보건소에서 전담팀을 구성하여 예약제 방문검사를 실시하고,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이 있는 일반시민들의 진단검사를 위해 7개소에 설치운영되고 있는 드라이브 스루(Drive-Thru) 검사소를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4일까지 대구시에서 관리 중인 신천지 교인에 관련해서는 10,914명의 72.5%(7,913) 진단검사를 받은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검사 결과가 통보된 5,715명 중 3,168(55.4%)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또한 경찰에 소재 파악을 의뢰했던 24명 중 20명이 확인되었고, 대구시 공무원들이 전화 통화를 통해 자가격리를 통보하였으며, 아직 연락이 닿지 않은 4명에 대해서는 경찰에서 계속해서 소재 파악 중이다.


3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712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로 텅빈 시카고 공항
  •  기사 이미지 라오스 남부 팍세
  •  기사 이미지 진주 진주성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