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수성구, 코로나19 경기회복 위해 0.5% 이자 대출 지원 - 25일부터 최대 3천만 원 대출 가능토록 경영안정자금 특례보증 및 이자 지원 유재원 대구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0-03-22 18:07:59
  • 수정 2020-03-22 18:13:09
기사수정

(대구=뉴스21통신) 유재원기자 = 대구 수성구는 지난 20일 대구신용보증재단, 대구은행 수성구청지점과 수성구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특례보증 및 이자 지원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3자 협약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해 추경예산을 확보,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해 자영업자를 보호하고자 60억 원 규모를 특례보증 하고, 1년간은 0.5%의 이자로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하였다.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은 수성구에 사업장을 두고 3개월 이상 영업 중인 신용등급 3등급에서 7등급 소상공인에 업체당 최대 3천만 원까지 지원한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이해하고 추경예산을 신속하게 승인해준 수성구의회에 감사를 드린다.”코로나19로 피해를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자금 부담 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이외에도 피해복구를 위한 다양한 대책을 강구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상세한 지원대상 및 조건 확인, 신청 접수는 대구신용보증재단 범어동지점(053-744-6500)으로 문의하면 된다.


3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874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로 텅빈 시카고 공항
  •  기사 이미지 라오스 남부 팍세
  •  기사 이미지 진주 진주성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