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구시교육청, 추석 명절 전 246억원 공사대금 조기 집행 - 명절 전 공사현장 근로자 임금 체불 방지에 총력 유재원 대구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0-09-16 15:20:07
기사수정

(대구=뉴스21통신) 유재원기자 = 대구시교육청은 오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 인한 건설업체 자금난 해소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공사대금 등 246억 원을 조기 집행하기로 했다.



대금지급은 청구일로부터 3일 이내 완료하고, 준공(기성) 및 납품검사는 요청일로부터 7일 이내 완료하여 공사대금을 신속하게 집행할 계획이다.


또한, 단위학교에서 발주하는 공사에 대해서는 조기에 교육청 예산을 교부하고, 공사업체에는 기성금·선금·노무비 청구제 등을 적극 안내해 조기 대금청구를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공사업체 대표자에게 서한을 발송해 체불 방지를 당부하며, 임금체불이 적발된 업체에 대해서는 시정 요구 및 불응 시에 관계기관에 행정조치도 요구할 계획이다.


강은희 교육감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공사대금이 조속히 지급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 “이번 공사대금 조기 집행으로 업체들의 자금 운영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현장근로자들의 임금 체불 없이 모두가 즐겁고 따뜻한 추석 명절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4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3744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광주광역시, 코로나19 안정세
  •  기사 이미지 미얀마에서 입국한 광주시민, 코로나 확진
  •  기사 이미지 부산, 해파랑길 2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