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정읍시, 추석 연휴 악성 가축전염병 차단 방역 ‘총력’ - ASF·구제역·고병원성 AI 등 가축 질병 방역 강화 김문기
  • 기사등록 2020-09-18 19:11:50
기사수정




정읍시가 추석 명절을 맞아 바이러스성 가축 질병의 발생을 막기 위해 축산농가는 물론 귀성객과 시민 모두가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당부하고 나섰다.

 

가축의 주요 전염병인 아프리카돼지열병과 구제역, 고병원성 AI는 감염 시 치사율이 높고 많은 경제적 손실을 일으키는 국가 재난형 가축 질병이다.

 

시는 추석 연휴 귀성객과 여행객 등 사람과 차량 이동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축산농가 방문 자제 및 농가 준수사항 이행 협조를 SMS 발송과 마을 방송 등을 통해 홍보하고 있다.

 

또한 경기와 강원도 일부 지역에서 야생멧돼지 ASF가 지속적으로 확인됨에 따라, 지역 내 확산을 막기 위해 방역태세를 강화하고 있다.

 

양돈 밀집 지역에 운영 중인 통제초소에 소독약을 긴급 공급했고, 소독 차량을 이용해 양돈 밀집 지역의 소독·방역을 강화했다.

 

아울러 시는 가축방역 상황실을 예년보다 빠른 9월부터 조기 설치·운영하고 있으며 추석 명절 기간에도 비상 연락 체계를 유지한다.

 

농업기술센터 이완옥 소장은 가축전염병 예방을 위해 축산관계자는 물론 시민과 귀성객 모두의 협조가 필요하다평소보다 한층 강화된 소독 등 방역 조치에 이해와 협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3776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인제군 원대리 자작 나무 숲 2
  •  기사 이미지 인제군 원대리 자작 나무 숲
  •  기사 이미지 오대산 노인봉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