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지자 110명 박영숙
  • 기사등록 2020-09-19 11:13:13
기사수정


▲ [사진출처 = KBS뉴스 캡처]

오늘(19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10명 발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으로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10명 추가로 발생해 누적 확진자는 22,893명(해외유입 3,067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106명은 국내 발생, 4명은 국외 유입 사례다.


국내 발생의 대부분은 수도권에서 나왔다. 서울 38명, 경기 41명, 인천 11명으로 수도권에서 90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이밖에 충남 4명, 경북 4명, 부산·대구·대전 각 2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광주, 울산, 강원, 전남, 경남, 제주에서는 신규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위중하거나 중증인 환자는 152명이며, 사망자는 1명이 추가되어 나와 누적 사망자는 378명(치명률 1.65%)이다.


이날 강도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2차관)은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중대본 회의에서 "하루 확진자가 감소하고 있으나 감소 추세가 더디다"며 "여전히 수도권은 (확진자 비중이 전체의) 75% 내외로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 1총괄조정관은 이어 "언론 보도에 따르면 강원도와 제주도를 비롯한 주요 관광지 숙박 예약이 늘고 있다고 하는데 사람들의 붐비는 관광지에서의 접촉은 감염 전파 위험을 높일 수 있다"며 "이번 추석이 감염 확산의 도화선이 되지 않도록 고향 방문과 여행을 최대한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3779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2020년 11월, 초강력 돌직구‘미스터리 통쾌 복수극’이 온다!”
  •  기사 이미지 경남 합천군 해인사 소리길
  •  기사 이미지 합천 신소양 체육공원 핑크뮬리
역사왜곡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