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울산시, 코로나19 긴장의 끈 더 조인다” -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따른 분야별 자체방역계획 보고회 개최 우정석 기자
  • 기사등록 2020-10-21 08:10:07
기사수정



(뉴스21통신/우정석기자) = 울산시 1021() 오후 3시 본관 7층 상황실에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에 따른 관련부서별 자체방역계획 보고회를 개최한다.

이번 회의는 지난 1012()부터 전국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1단계로 완화됨에 따라 분야별 추진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마련됐다.

울산시에 따르면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완화됐으나 최근에도 부산과 수도권의 요양병원, 재활병원 등 병원과 의료기기업체, 투자설명회, 대형마트 등 다양한 환경에서의 집단감염사례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이에 따라 울산시는 이날 회의를 통해 각 부서별 관리시설 위주로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로 완화에 따라 자칫 느슨해지기 쉬운 방역활동들에 대해 다시한번 점검한다.

특히 고위험군 시설에 대한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에 따른 문제점과 시민방역의 날의 효과적 추진방안 등에 대해 집중 논의할 예정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완화되기는 했지만 여전히 긴장감과 경각심을 늦출 수 없고 집단발생 등을 계속 경계해야하는 상황이다.”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손씻기, 마스크착용 등 시민 여러분들의 개인방역수칙 준수를 당부 드린다.”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4013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알렉산드리아의 피로스의 등대
  •  기사 이미지 성 소피아 대성당
  •  기사 이미지 중국 만리장성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