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바이든, 반려견과 놀다 골절상 당해...당분간 보조신발 착용 김민수
  • 기사등록 2020-11-30 16:42:28
기사수정


▲ 사진=로이터통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반려견과 시간을 보내다 미끄러져 오른쪽 발에 골절상을 입어 몇 주동안 보조 신발을 신는다.


당선인 주치의인 케빈 오코너는"초기 엑스레이상 명백한 골절은 없었지만 임상 검사 결과 더욱 자세한 영상이 필요했다"며 "추가 단층 촬영(CT) 결과 미세골절이 발견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몇 주 동안 보조 신발을 신어햐 할 것이라고 진단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4400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최종환 파주시장,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함께 바이오 수출기업 현장 격려 방문
  •  기사 이미지 [인사] 파주시, 지방공무원 임용 (승진, 전보 등)
  •  기사 이미지 안병용 의정부시장, 한국최고인물대상 수상 지방행정부문, 자랑스러운 한국인에게 수여하는 상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