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사업장 자발적 협약으로 대기오염물질 4,500여톤 줄여 - 제2차 계절관리기간(2020.12.1.~2021.3.31.) -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자발적 협약에 324개 사업장 참여 - 12월 배출량 분석 결과, 2019년 대비 25.3%(4,500여톤) 감축 김흥식 본부장[환경부=세종]
  • 기사등록 2021-01-18 12:37:35
기사수정


▲ 환경부


환경부(장관 조명래)2차 계절관리제 기간(2020.12.1.~2021.3.31.) ’고농도 계절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자발적 협약(이하 협약)‘에 참여한 사업장을 대상으로 지난해 12월 한 달간 대기오염물질 배출량을 분석한 결과, 전년 대비 25.3%(4,500여톤)를 감축했다고 밝혔다.

 

협약 사업장은 1차 계절관리제부터 참여중인 사업장(111), 2계절관리제에 새로이 참여한 사업장*(44), 유역·지방환경청 협약 사업장(169) 등 총 324개이다.

 

* 대기업 5, 건설사 13, 자치단체 공공자원회수시설 26

 

번 감축은 324개 사업장 중 굴뚝원격감시체계(TMS)가 설치된 137대량배출 사업장(1~3)에 대한 12월 배출량 분석 결과이다.


이번 감축률은 협약에 참여하지 않은 458굴뚝원격감시체계 설치 사업장의 같은 기간 오염물질 저감률(13.3%)과 비교시 2배 가까이 높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 </span>굴뚝원격감시체계(TMS) 설치 사업장(1~3) 오염물질 감축량 비교 >

구 분

협약 사업장(, %)

비협약 사업장(, %)

‘19.12

‘20.12

감축량

‘19.12

‘20.12

감축량

(평균)

18,102

 

13,531

 

4,571

(25.3%)

4,052

 

3,514

 

539

(13.3%)

질소산화물(NOx)

12,927

9,658

3,269

3,358

3,093

265

황산화물(SOx)

4,768

3,544

1,224

636

362

274

먼지(TSP)

407

329

78

58

58

0

13종 사업장은 전체 사업장의 9.1%(5,548)이나 배출량은 80% 이상 차지

 

특히, 석탄발전, 제철, 시멘트 등에 속한 3개 사업장은 강화된 배출허용기준의 적용, 획기적인 미세먼지 저감조치의 시행으로 주요 대기오염물질*에 대해 높은 감축률을 달성했다.


* 질소산화물(NOx), 황산화물(SOx), 먼지(TSP)

 

(ㄱ사 사례) 석탄발전사인 ㄱ사는 노후화력발전소 2기를 조기에 폐쇄, 상한의 80% 제한 운영으로 오염물질 706톤을 감축했다.

 

(ㄴ사 사례) 제철사인 ㄴ사는 소결 공정에 선택적환원촉매장치(SCR)를 추가해 654톤을 감축했다.

 

(ㄷ사 사례) 시멘트 회사인 ㄷ사는 선택적비촉매환원장치(SNCR) 설비 및 방지시설 개선 등으로 400톤을 감축했다.

 

< </span>배출허용기준 강화 및 저감조치 사례 >

사업장

(업종/지역)

(ppm)

조치내용

감축량(, %)

기존

강화

‘19.12

‘20.12

감축량

ㄱ사업장

(발전/충남)

42.5

40

노후 석탄발전 2기 폐쇄

발전시설 상한제약(80% 감축운전)

901

 

195

 

706

(78.3%)

ㄴ사업장

(철강/경북)

145

70

소결공정 SCR* 추가설치(2~4호기, 3)

* 선택적환원촉매장치(질소산화물 저감)

탈질약품(요소수) 투입 증대

1,518

 

864

 

654

(43.1%)

ㄷ사업장

(시멘트/강원)

270

220

SNCR* 설비 개선(고효율 장치로 교체)

* 선택적비촉매환원장치(질소산화물 저감)

방지시설 개선(전기집진기 클리닝)

973

 

573

 

400

(41.2%)

 

환경부와 산업계는 미세먼지 고농도 시기에 평소보다 강화된 배출저감과 관리를 위해 자발적 협약을 체결(20209~11)한 바 있다.

 

산업계는 강화된 배출허용기준 설정·운영, 촉매 추가 등 방지시설 운영 최적화, 비상저감조치 발령 시 저감조치 및 배출량 측정(모니터링) 오염물질 저감 및 관리를 강화한다.

 

환경부는 협약 사업장의 배출량 저감성과를 평가하여 대기환경보전법에 따른 기본부과금 감면, 자가측정 주기 조정 등 자발적 감축에 대한 혜택(인센티브)을 부여한다.

 

환경부는 2계절관리제가 끝나는 3월까지 협약 사업장의 배출량을 지속적으로 점검하는 한편, 향후 협약 참여 전체 사업장의 종합적인 미세먼지 감축성과도 발표할 계획이다.

 

또한, 현장에서 효과가 입증된 오염물질 저감 노하우와 우수 사례 등을 권역별 소통창구(네트워크*)를 통해 공유하여 미세먼지 감축 성과가 확산되도록 적극적으로 알리기로 했다.

 

* 수도권, 중부권, 남부권, 동남권, 강원권 등 전국 5개 권역에 구축

 

승희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은 지난해 12월 미세먼지 농도가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8%* 개선된 것은 기업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협조도 크게 기여한 것으로 본다라면서,

 

* 20.12월 전국 초미세먼지 농도는 24/’19.1226/대비 약 8% 감소

 

2계절관리제 기간이 끝날 때까지 업계와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지속 추진하고, 감축 실적이 우수한 기업이나 사업장은 정부 포상을 실시하는 등 지원도 강화하겠다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4796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파주시 교하동, 찾아가는 부모마음 알아주기...코디네이터와 함께 행복을 충전하세요
  •  기사 이미지 유진섭 정읍시장, 일정 긴급 변경 ‘내장산 대웅전 방화사고’ 수습 총력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 불면증...‘꿀잠’ 용품 관심 급증!
사랑 더하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