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장신상 횡성군수, 직원들과 함께하는‘밥 한끼 합시다’로 직원 격려와 소통의 장 마련 정용권 특별취재본부 사회2부기자
  • 기사등록 2021-01-18 21:31:35
기사수정




장신상 횡성군수가 직원들과 점심 식사를 함께하며 노고를 격려하고, 군수실의 벽을 허무는 행보로 화제가 되고 있다.

 

118, 횡성군수 집무실에는 뜨끈하고 군침이 절로 도는 음식 내음이 풍겼다.

이날 군수랑 밥 한끼 합시다에 초대된 직원 3명은 공무원으로 입사한 이래 군수실에서 밥 먹기는 처음이라며 다소 상기된 표정이었다.

 

4명이 오붓하게 점심 식사를 하는 동안 어색하던 분위기는 사라지고 소소한 개인사부터 업무를 하며 느끼는 고충과 보람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며, 군수와 직원이란 직함보다 같은 목표를 향해 나아가는 끈끈한 동지애가 느껴지는 시간이었다.

한편 이날 식사를 함께 한 직원은 고등학교 재학 시절 횡성인재육성관을 다니며, 미래를 꿈꿨다며 남다른 감회를 전했다.

 

장신상 횡성군수는 횡성군 공무원으로 재직하던 시절, 직원들과 함께 웃으며 밥을 먹던 일상의 기억이 지금까지도 선명하다식사를 함께 한다는 건 상호 신뢰와 믿음, 친밀함을 선사하는 놀라운 힘을 가졌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 군수실에서 직원들과 점심을 종종 함께 하며 본연의 업무 외에도 코로나19, 각종 재난재해 등으로 고생하는 직원들을 격려하고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며, 결재할 때나 들리는 군수실이 아닌, 문턱 없는 소통의 공간으로 탈바꿈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횡성군은 군수랑 밥 한끼 합시다를 지속적으로 추진, 직원의 노고를 격려하고 격의 없는 소통을 이어갈 계획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4803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양주시, 보육교직원 대상 코로나19 주기적 선제검사 실시
  •  기사 이미지 동두천 돼지농장 화재로 새끼돼지 3천여마리 타 죽어...
  •  기사 이미지 양주시, 최고품질 양주쌀 생산을 위한 볍씨소독과 적기 못자리 설치 지도에 나서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