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구시, 학교폭력 실태조사 결과...피해응답률 9년 연속 전국 최저! - 피해응답률 대구 0.4%, 전국 평균 0.9% 유재원 대구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1-01-21 15:10:05
기사수정

(대구=뉴스21통신) 유재원기자 = 대구시교육청은 교육부가 지난 914일부터 1023일까지 전국 고 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01차 학교폭력실태조사에서 전국 최저기록해 대구가 2012년 이후 9년째 학교폭력으로부터 가장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 사진=네이버 캡처


대구 지역의 초4~2 재학생 168,503명 중 92%154,966명이 실태조사에 참여해 응답한 결과, 피해응답률이 전국 평균 0.9%보다 현저히 낮은 0.4% 나타났고, 20190.5%보다 소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 지역의 학교급별 피해응답률은 초, , 고등학교가 각각 0.7%, 0.3%, 0.1%, 전국 평균(1.8 %, 0.5%, 0.2%)과 비교하면 학교급별 모두 매우 낮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이번 실태조사는 당초 3~4월에 실시하기로 하였으나 코로나 19로 연기되어 9~10월에 실시하게 되었고, 표본조사는 시기적으로 겹쳐 취소가 되는 등 실태조사 추진에 어려움이 많았다. 이에 학교폭력실태조사 참여율이 감소할 것으로도 우려가 되었으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92% 참여로 전국평균 82.6%보다 훨씬 참여율이 우수한 것으로 볼 때 학교폭력예방 및 근절에 대한 의지가 매우 높은 것으로 평가할 수 있을 것이다.


▲ 2020년 1차 학교폭력 실태조사 주요 응답결과(자료=대구시교육청)


피해 유형별로는 언어폭력(34.8%), 집단따돌림(25.8%), 사이버폭력(13.2%), 신체폭력(7.8%), 스토킹(7.4%), 금품갈취(4.8%), 강요(3.3%), 성폭력(3.0%) 순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학생 천명당 피해 학생수는 언어폭력(2.0), 집단따돌림(1.5), 사이버폭력(0.7), 신체폭력(0.4), 스토킹(0.4), 금품갈취(0.3), 성폭력(0.2), 강요(0.2)의 순으로 나타났다.


학교폭력 피해 장소는 교내(64.1%), 교외(25.1%), 사이버 공간(10.8%) 순으로 주로 학교내에서 많이 발생하였으며, 학교폭력 발생 시간은 쉬는시간(34.2%), 점심시간(13.5%), 수업시간(10.4%) 순으로 학교 밖 활동 시간 보다 학교내 교육활동 시간(58.1%)에 많이 발생하였다.


학교폭력 인식 관련 응답현황에서는 학교폭력 발생시 가족(48.7%), 학교 선생님(24.4%), 친구나 선·후배(8.6%), 117센터 및 경찰서 등의 기관(2.1%)에 피해 사실을 알리는 것으로 응답하여, 피해학생 10명당 8(83.8%) 이상이 학교폭력 발생 시 적극적으로 신고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가해 이유로는 장난이나 특별한 이유없이23.5%로 가장 높았고, ‘상대방이 먼저 나를 괴롭혀서18.7%, ‘오해와 갈등으로16.5%, ‘다른 학생의 행동이 마음에 안 들어서13.4%, ‘다른 친구가 하니까10.1%, ‘화풀이 또는 스트레스 때문에‘ 8.9% 등으로 나타났다.


대구시교육청은 고성능 CCTV 확충 및 지자체 통합관제센터와의 연계, 학교안전봉사단 운영, 성폭력 사안처리 전담조직 운영, 상담인력이 없는 학교에 기간제 전문상담교사 배치 등 학교 안전 인프라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올해는 코로나 블루 예방을 위한 심리방역 마음백신 프로그램제작 및 안내, 학교폭력예방감수성 제고를 위한 학교폭력예방뮤지컬 잇츠미”, “렛츠고 히트잇유튜브 영상공연, 교육과정 연계 학교폭력예방 어울림프로그램 운영 확대(11차시 이상), 사이버폭력 예방을 위한 사이버 어울림프로그램 중점 운영학교 운영 등을 통해 대면/비대면 방식을 활용한 다양한 학교폭력 예방활동이 이루어지도록 노력하였다.


특히 이번 1차 조사결과를 활용하여 맞춤형 학교폭력예방 및 근절 대책을 수립하고, 앞으로 위드코로나 시대에 따른 생활교육방식의 패러다임 변화의 흐름에 잘 대응하기 위해 비대면/대면 방식을 혼용한 학교폭력 예방교육 및 활동 등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4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4832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파주시 교하동, 찾아가는 부모마음 알아주기...코디네이터와 함께 행복을 충전하세요
  •  기사 이미지 유진섭 정읍시장, 일정 긴급 변경 ‘내장산 대웅전 방화사고’ 수습 총력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 불면증...‘꿀잠’ 용품 관심 급증!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