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LG전자, LG유플러스·크립토랩과 전장부품 사이버 보안 강화 김만석
  • 기사등록 2022-10-05 12:58:42
기사수정

▲ 사진= LG전자



LG전자가 양자내성암호(PQC, Post-Quantum Cryptography)기술을 활용해 전장 사업의 사이버 보안 경쟁력을 강화한다. LG전자는 LG유플러스, 크립토랩과 함께 양자내성암호 기술 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4일 체결했다.


양자내성암호는 슈퍼컴퓨터보다 연산력이 뛰어난 양자컴퓨터로도 해독이 어려운 새로운 암호화 기술이다. 양자컴퓨터로도 해독이 거의 불가능할 정도로 복잡한 수학적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한다. 컴퓨팅 기술 발전으로 공개키 방식의 기존 암호체계가 양자컴퓨터의 공격받을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주목받는 차세대 보안 기술이다.


LG전자는 올 4월 세계 최초로 양자내성암호 전용 통신망을 구축한 LG유플러스, 암호기술 전문 스타트업인 크립토랩과 함께 글로벌 완성차 고객들에게 더 안전하고 신뢰성 높은 전장부품을 제공하기 위한 양자내성암호 기술을 개발할 계획이다.


LG전자는 양자내성암호 기술의 전장부품 관련 신뢰성을 검증하기 위해 이 기술을 적용한 차량용 인포테인먼트(IVI, In-Vehicle Infotainment) 시스템의 프로토타입을 개발한다. LG유플러스는 양자내성암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다양한 시나리오를 개발하고, 크립토랩은 풍부한 암호 관련 연구 경험을 바탕으로 차량용 양자내성암호 알고리즘 개발과 최적화를 담당한다.


네트워크 연결이 필수인 커넥티드카 시대로 전환이 가속화되는 가운데 자동차 산업에서 해킹에 대비한 사이버 보안 기술의 중요성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LG전자는 이런 흐름에 맞춰 자동차 부품의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플랫폼 환경에서 차세대 암호체계를 선제 확보한다는 전략이다.


또 차량 내 결제 서비스(PoI, Point of Interest), 차량과 모든 개체 간 통신(V2X, Vehicle to Everything), 무선 업데이트(OTA, Over the Air) 등 전장사업의 다양한 분야에서 양자내성암호 기술을 적용해 사이버 보안을 강화할 계획이다.


LG전자는 2021년 이스라엘 자동차 사이버 보안 기업인 사이벨럼(Cybellum)의 경영권을 인수하는 등 자동차 산업에서 갈수록 중요해지고 있는 보안 분야에서 필요한 역량과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고 있다.


LG전자 은석현 VS사업본부장은 “차량의 사이버 보안에 대한 중요성이 커짐에 따라 차별화된 전장 부품 기술력뿐만 아니라 최고 수준의 보안 기술을 내재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438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광주시, 한국마이크로소프트 혁신허브 개소
  •  기사 이미지 1일...서울택시 심야 할증제 확대 첫날
  •  기사 이미지 "2022년 11월 30일부로 부대 해체를 명 받았습니다! "
역사왜곡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