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구시 대형마트...2월부터 월요일 휴무! - 2월 12일(일) 영업, 2월 13일(월) 첫 평일 의무 휴업 적용 유재원 대구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3-01-13 20:21:51
기사수정

(뉴스21통신) 유재원기자 = 대구시는 지역 8개 구·군이 대·중소 유통업 상생발전과 시민 편익 증진을 위해 대형마트 의무휴업일을 2월부터 월요일로 전환할 예정이다.



지난해 1219() 홍준표 대구시장과 8개 구청장·군수, 전국상인연합회 등은 대·중소 유통업 상생발전을 위한 대형마트 의무휴업일 평일 전환 추진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 대구시 대규모점포 및 준대규모점포 현황


이날 대구시와 8개 구·, ·중소 유통업계는 중소유통업체는 대형유통업체의 의무휴업일 평일 전환에 적극 협력하고, 지역 소비자 권익증진 및 변화하는 소비 패턴에 따른 자기 경쟁력 확보에 노력 대형유통업체는 중소유통업체가 제안한 사항을 적극 지원 및 시행하고, 사회공헌활동을 강화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노력 대구시와 8개 구·군은 대형마트의 휴업일 평일 전환에 필요한 행정·정책적 지원에 적극 협조할 것을 약속했다.


이에 따라 대구시 8개 구·군은 113()부터 22()까지 20일간의 행정예고 및 의견수렴 등의 행정절차를 거쳐 210()부터 대형마트 의무휴업일을 평일로 전환할 예정이며, 행정절차가 마무리되면 대구지역 대형마트는 213()부터 둘째, 넷째 주 월요일에 쉬게 된다.


대구시는 대형마트 의무휴업일 평일 전환 이후에도 지역 유통업 발전을 위한 대·중소 유통업체 상생 협력방안을 마련해 시행될 수 있도록 분기별로 유통업상생발전협의회를 개최하는 등 정책적 지원을 적극 펼쳐 나갈 계획이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대구시가 특·광역시 최초로 대형마트 의무휴업일을 평일로 전환하게 된 것은 의미가 크다.”라며 온라인 쇼핑의 급성장 등 유통환경의 변화에 대응해 지역 유통업 발전의 새로운 방향을 도모하고 대구 시민에게도 공휴일 쇼핑의 편익이 제공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3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0260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북 수출한 최신형 전술 탄도 미사일 '화성-11나', 미사일 사용 확인돼..
  •  기사 이미지 정월대보름 맞이 ‘제43회 고창오거리당산제’ 개최, 고창군민의 소망담아
  •  기사 이미지 민주, 도봉갑 안귀령 공천…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