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수성구청 여자태권도선수단, 종합 우승 및 5인조 단체전 우승...대회 8연패 달성! - 조성호 수성구청 감독 지도자상 수상...최고의 지도자로 인정 유재원 대구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3-06-06 16:28:23
  • 수정 2023-06-07 00:47:41
기사수정

(뉴스21통신) 유재원기자 = 대구광역시 수성구청 여자태권도선수단이 531일부터 62일까지 제주 서귀포시 공천포전지훈련센터에서 개최된 ‘2023 한국 실업 최강전 전국태권도대회에서 종합 우승과 함께 5인조 단체전도 석권하며 대회 8연패의 유일무이한 금자탑을 달성했다.


▲ 수성구청 여자태권도선수단은 5월31~6월2일까지 제주 서귀포시에서 개최된 2023 한국 실업 최강전 전국태권도대회에서 종합 우승 및 5인조 단체전 우승으로 대회 8연패의 역사적 대기록을 세웠다.


이번 대회 여자일반부 경기에서 수성구청 선수단은 개인전 금메달 2, 은메달 1, 동메달 2개를 획득했다.


대회 첫날 열린 개인전에서 박보의 선수가 -62급 결승에서 인천 동구청 장은지 선수에게 2회전 연속 101점 차 박빙의 승부를 펼치며 소중한 첫 번째 금메달을 팀에 안겼다.


또 중량급 다크호스로 급부상 중인 67급 이진주 선수도 결승전에 올라 고양시청 전채은에게 1회전 50, 2회전 43으로 제압하고 두 번째 금메달을 차지했다.


이어서 팀의 에이스로 올해 국가대표(2)로 선발된 +73급 유경민 선수는 아쉽게 패배하며 은메달에 그쳤으나, 올해 신규 입단한 강명진(-53) 선수와 팀의 주장인 홍지양(-57) 선수가 각각 동메달을 보태며 개인전 종합 우승에 힘을 실었다.


또한 둘째 날 단체전에서 팀 에이스인 유경민 선수를 주축으로 김지해, 류지수, 박보의, 이진주, 김가현 선수로 구성된 수성구청팀은 준결승에서 청주시청 1회전 77 무승부, 2회전 3016 , 3회전 4220으로 물리치고 결승에 올라 영원한 실업 최강 라이벌인 인천동구청을 상대로 남다른 팀워크와 전술을 바탕으로 3세트를 내리 따내며 우승을 차지해 5인조 단체전 8연패의 역사적 대기록 달성에 성공했다.


이번 대회에 우수 지도자상을 받은 조성호 수성구청 감독은 여자태권도팀을 8년 연속 단체전 최강자의 반열에 올려놓으며 실업팀 최고의 지도자로 능력을 인정받았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전국대회 8연패라는 역사적인 대기록을 세우며 뛰어난 성적으로 위상을 높인 선수단에 존경을 표한다."라며 "최고의 성적에 보답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과 격려를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수성구청 여자태권도선수단은 지난 2015년 창단한 첫해 우승을 시작으로 코로나로 대회가 취소된 2020년을 제외하고 8년 연속 단체전 우승이라는 실업 태권도팀 역사상 전무후무한 신기록을 달성하며 명실상부한 실업 최강자로 군림하고 있다.

3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1545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장윤정·도경완, 120억 '아페르한강 펜트하우스' 전액 현금 매입
  •  기사 이미지 우크라이나, 미사일 위협으로 인해 여러 지역에 공습 경보가 발령되었다.
  •  기사 이미지 러시아에서 드론 공격에 군용 비행장 화재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