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고양특례시 청사 백석 이전, 행정안전부 타당성 조사 통과 - 시청사 이전 위해 시의회, 시민, 직원들과도 적극 소통하겠다” 추현욱 사회2부기자
  • 기사등록 2023-09-27 20:57:18
기사수정


고양특례시(시장 이동환시청사 이전 사업이 행정안전부 타당성조사를 통과해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될 전망이다.

 

시는 27일 고양시 청사 이전 사업의 사업계획 타당성 조사가 행정안전부 산하 한국지방재정공제회 지방투자분석센터(LOMAC) 연구검토를 거쳐 적정성을 승인받았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의 타당성 조사는 지방재정법에 따라 500억 원 이상 사업을 실시하는 경우 투자심사와 함께 반드시 거쳐야 하는 사전 절차이다.

 

시는 올해 1월 재정 여건 악화 및 치솟는 공사비 등을 고려하여 기존의 신청사 건립 계획을 대신하여 기부채납이 확정된 백석 업무빌딩으로 시청사를 이전하는 방안으로 정책 방향을 변경했고지난 3월 청사 이전 사업 타당성 조사를 행정안전부에 의뢰했다.

 

타당성 조사에서는 시청사 이전사업에 대한 관련 법률 및 계획검토기술적 검토와 적정 규모에 대한 검토지방재정 현황 및 총사업비 등에 대한 다각적인 검토가 진행되었다.

 

그 결과 고양시가 시청사 이전 사업에 투입하는 예산은 건축비 493억 원용역비 27억 원 등을 포함하여 약 599억 원 규모로 산정됐다국내 지역경제 파급효과로는 생산유발액 982억원부가가치 유발액 399억원취업 유발 인원은 670명으로 분석됐다.

 

시는 행정안전부의 타당성 조사가 마무리됨에 따라 그 결과를 바탕으로 경기도 지방재정 투자심사를 거쳐 시청사 이전 사업 예산을 수립한다는 방침이다.

 

시는 이미 지난 8월 경기도에 투자심사를 신청했으나 타당성 조사 미완료라는 절차상의 이유로 한 차례 반려 받은 바 있다하지만 이제는 행정안전부 타당성 조사가 완료된 만큼 투자심사 등 향후 절차 진행에 문제가 없을 것이라는 입장이다.

 

시 관계자는 기존의 신청사 건립계획은 원자재 가격 상승과 건설비용 급등으로 인해 사업 비용이 당초보다 대폭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경기 침체와 부동산 경기 악화로 국세 및 지방세 역시 급격히 줄어 시 재정여건도 악화된 상황이다며 이런 여건에서 재정 부담을 최소화하고 신속히 시청사를 마련하기 위해 고양시 소유인 백석동 업무빌딩을 시청사로 활용하려고 하는 고양시의 방안이 행정안전부에 받아들여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행정안전부의 타당성 조사를 통해 시청사 이전 사업의 적정성을 승인 받은 만큼앞으로 경기도 투자 심사청사 이전 예산 수립 등의 행정 절차를 더 적극적으로 진행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시 관계자는 타당성 조사가 완료된 만큼신속한 청사 이전을 위해 의회와의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행정절차를 진행해 나갈 것이며지역주민직원들의 의견에도 더욱 귀를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2398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강남구, 저소득층 인공관절·관절경 수술 및 입원치료 지원 협약체결
  •  기사 이미지 화순 운주사 세계유산 등재를 위한 국제 학술대회 개최
  •  기사 이미지 좀끈끈이주걱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