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이큐어(주) 의료기기(테라피워치)의 뇌동맥류(ca) 신연확장증(IADE) 전임상 논문 게재 - 전임상 마우스 연구를 통해 무서운 뇌 질환 개선에 청신호 및 고혈압, 염증… 배석문 기자
  • 기사등록 2024-04-23 16:23:51
  • 수정 2024-04-23 16:28:48
기사수정


<이큐어(주) 세계최초 손목착용형 미세전류 테라피워치 Theraphy Watch>


이큐어() 의료기기(테라피워치) 뇌동맥류(ca) 신연확장증(IADE) 임상 논문 게재


" 전임상 마우스 연구를 통해 무섭운 뇌 질환 개선에 청신호와 고혈압과 염증으로

인한 뇌혈관이 손상되는 것을 예방 할 수 있는 희소식 "

신연확장증(IADE) 전임상에 본기기의 미세전류 요법이 처음 시도 되었으며 결과적으로 고혈압 및 염증을 표적으로 삼을 수 있는 안전하고 비침습적인 치료 옵션이 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IADE를 관리하고 개선하기 위한 대안적인 접근 방법으로서의 가능성을 담보하였다.


* 뇌동맥류(ca) 신연확장증(IADE) “원인


뇌동맥류가 발생하는 정확한 원인은 아직 모른다. 다만 동맥 가지나 근위부에 주로 발생하는 것을 근거로 하여, 혈역학적으로 높은 압력이 가해지는 부위에 후천적으로 혈관벽 내에 균열이 발생하여 동맥류가 발생하고 성장하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주로 40대에서 60대 사이에 흔히 발생하며 약 20%에서는 다발성 동맥류가 발견되고 있다.

드물지만, 혈관에 염증이 있거나 외상으로 혈관벽에 손상이 발생하거나 또는 유전적으로 혈관벽에 문제가 있는 경우 동맥류가 발생하기도 한다. 뇌동정맥기형이나 모야모야병(moyamoya disease)과 같은 뇌혈관질환이 있는 경우 동맥류가 동반되기도 한다. 흡연, 고혈압 또는 마약류 사용이 뇌동맥류를 발생시킨다는 보고들도 있으나 확실히 밝혀진 바는 없다.


* 뇌동맥류(ca) 신연확장증(IADE) “증상


IADE는 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지만 뇌경색, 뇌동맥류, 뇌출혈 또는 주변 구조물 압박을 포함한 심각한 뇌혈관 질환으로 나타날 수 있다. 뇌동맥류가 터져 출혈로 인해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와 뇌동맥류가 주변 신경조직을 압박하여 비정상적인 신경증상이 나타나는 경우가 대표적이다. .

두개내 뇌동맥류 신연확장증(IADE)은 신장, 팽창 및 비틀림으로 구별되는 독특한 동맥병증이며 IADE는 일반 인구에서 6.5%의 유병률을 보였고, 뇌졸중 환자에서는 약 12%로 증가했다.


연 구 과 제 명

뇌동맥류 마우스에서 미세전류(저주파자극)

뇌동맥류 발생과 성장 예방에 미치는 효과

연 구 기 간

2022111~ 2023930

연 구 책 임 자

재활의학과 교수 권 동 락

계 약 기 관

() 지원기관: 이큐어() 조 동 식

() 수행기관: 대구가톨릭대학교의료원장 노 광 수


Scientific Reports”

뇌동맥류(ca) 신연확장증(IADE) 미세전류 치료 전임상 24.3.29 논문 게재



<아래를 링크 하시면 등재 논문을 볼수 있음>

https://www.nature.com/articles/s41598-024-58333-y

< <span style="font-family: " 맑은="" 고딕";="" font-size:="" 12pt;"="">마우스 실험 적용 이미지 >


* 전임상 연구내용요약


두개 내 뇌동맥 신연확장증 (IADE)은 고혈압과 염증의 상호 작용과 관련이 있으며 미세 전류는 고혈압에 효과적일 수 있습니다. 따라서 이 연구는 마우스 IADE 모델에서 미세 전류 전기 자극의 치료 효과를 조사하는 것을 목표로 했습니다.

이 연구는 20마리의 쥐를 무작위로

1-C(건강한 대조군),

2-D(IADE 질환모델군),

3-M + D(신장 절제술 전과 뇌 수술 전까지 질환 유발전 1주일간 미세 전류 치료군, 예방군),

4-D + M(질환모델 유발후 4주 동안 미세 전류 치료군, 질환치료군),

5-M(4주 동안 미세 전류 치료군, 독성 확인군)의 다섯 그룹으로 분류해 실험을 진행했습니다.

뇌동맥 직경과 두께, 뇌동맥벽 세포외기질 성분을 평가했습니다.

5개 그룹 중 2-D 그룹은 뇌동맥벽 직경(117.79 ± 17.05 µm)과 콜라겐 비율(42.46 ± 14.12%)이 유의하게 높았고, 동맥벽 두께(9.31 ± 2.26 µm)와 뇌동맥벽 내 평활근세포(SMC)와 엘라스틴의 비율(SMC: 38.05 ± 10.32%, 엘라스틴: 11.11 ± 6.97%)은 유의하게 낮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뇌동맥 혈관이 정상에 비해 의미있게 약해졌습니다. 또한,

4-D + M 그룹은 유의미하게 낮은 직경(100.28 ± 25.99 µm)과 높은 두께(12.82 ± 5.17 µm)를 나타냈습니다. 5-M 그룹은 간과 뇌에 독성이 있다는 증거가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이 연구는 미세 전류(테라피워치의 저주파자극)가 뇌동맥의 직경과 두께와 같은 형태학적 개선과 세포외 기질 변성 예방으로 입증된 것처럼 IADE 진행을 효과적으로 예방한다는 사실을 밝혀냈습니다.


* 전임상 연구결과요약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3686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관련기사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군산유스 볼링팀 전국대회 제패
  •  기사 이미지 박경귀 시장 “고향사랑기부금 교차기부…우애와 교류 확대 기대”
  •  기사 이미지 아산시 염치읍 행복키움추진단, 아산 청우회 후원 협약 체결
역사왜곡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