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도담소를 아시나요..경기도의 열려 있는 소통행정 - 김동연 지사, 25일 도담소(구 도지사 관사) 시민 개방행사 가이드로 도민과 … 이정열 사회2부
  • 기사등록 2024-05-25 21:12:53
  • 수정 2024-05-25 22:52:40
기사수정



도담이란 말은 순 우리말로 '야무지고 탐스럽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경기도는 옛 경기도지사의 관사

주민과 소통한다 는 의미로 '도담소'라 이름 지었다.


그리고 ,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도담소(구 도지사관사)를 도민등 국민 누구에게나 개방하여 소통의 장소로

삼고 주민과 함께 상호 마음을 열고 밀착 소통하는 시간을 갖었다.


올해 처음 열린 도담소 열린 개방행사는 민선 8기 새롭게 탄생한 도담소(수원시 팔달구 팔달로 168)라는 도민 소통 공간을 도민에게 소개해 도민과 함께 공유하고,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도담소에서 특정 행사에 초청된 도민이 아닌 일정 기간 문을 열고 모든 도민을 맞이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김동연 지사는 25도담소 열린 개방행사에 참석해 도담소에서 행사할 때 원칙이 장애인 예술가들을 초청해 공연하거나 장애인들의 그림을 전시한다우리 주변에 힘들고 어렵고 고통받는 사람들 많이 있다. 조금만 따뜻하게 손 내밀고 관심 가져주시면 경기도가 사람 사는 세상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더불어 살지 않으면 이제는 지속 가능한 성장이 불가능 시대가 됐다경기도는 질적으로나 양적으로나 다 같이 성장할 수 있는, 그래서 도민 여러분들이 사람 사는 세상에서 서로 믿고 더불어 사는 공동체를 만들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김동연 지사는 도담소를 방문한 도민을 안내하는 ‘1일 가이드로 활동했고, 그동안 도담소에서 진행했던 여러 도민소통 및 국제교류 행사에 대해 소개했다.


이와 함께 국제행사를 재현한 국제교류 전시관과 도자 조형물에 도민의 바람을 도민들이 직접 새기는 도민을 담다퍼포먼스에도 도민들의 많은 관심이 이어졌다.


25일 시작된 도담소 열린 개방행사26일 오후 6시까지 이어지며담소 전시관 문화공연 독립영화 상영 부대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도의 RE100 달성, 탄소중립 정책의 일환으로 신재생에너지 구매, 다회용기 컵 사용 등 친환경 행사도 진행된다.


경기도는 변화의 중심 기회의 경기라는 표제를 내어 걸고 첫째도 도민 둘째도 도민을 최우선으로 하여 전국민 모두와 소통하는 행정을 이루고자 다각도로 노력하며 최선을 다하고 있다.


[덧붙이는 글]
도담의 국어 사전 뜻 : '도담'은 순 우리말로 '야무지고 탐스럽다'의 '도담하다'의 어근으로 도답스럽게, 도담하게, 도담스레 등의 형태로 쓰이고 있다. 도담이 두번 사용된 '도담도담'은 어린아이가 탈없이 잘 놀며 자라는 모양을 의미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3876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함평군, B형·C형 간염 무료 선별검사 실시
  •  기사 이미지 북한의 오물 풍선 도발에 대한 맞대응 수단으로 군이 대북 확성기 방송을 재개
  •  기사 이미지 쿠르스크의 불안한 밤, 폭발음이 울렸다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