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삼장군 화합 줄다리기' 영차! 영차! 대구 군위군 풍년과 평안 기원 - - 천년 전통 군위 삼장군 단오축제 하이라이트 “삼장군 화합 줄다리기” … 조광식 논설위원
  • 기사등록 2024-06-11 05:12:59
기사수정


▲ 10일 군위군은 1천여명의 주민이 참여한 가운데 삼장군 단오축제를 개최했다. 군위군 제공


삼장군 단오축제 최대규모 군중 퍼포먼스인 삼장군 화합 줄다리기10일 군위군 효령면 장군리에서 열린 가운데 1,000여명 이상의 군민·관광객이 운집했다. 이날 삼장군 화합 줄다리기 놀이에는 김진열 군수와 박승근 문화원장, 박수현 군의회 의장 등을 비롯해 기관단체장 등이 대거 참여했다.

 

1300여년전 김유신, 소정방, 이무 삼장군이 의기투합하여 신라의 삼국통일을 위한 출정식을 했던 장군리에서 펼쳐진 삼장군 화합 줄다리기에는 읍·면 주민들과 1천여명의 군민·관광객들이 운집했다. 축제장에는 효령풍물단과 함께 군민·관광객들의 함성이 울려퍼졌다.


올해 처음으로 군민들의 화합, 군위군의 평안과 풍요를 바라는 마음으로 처음 선보이는 군위 삼장군 단오축제의 최대규모 군중 퍼포먼스인 삼장군 화합 줄다리기가 펼쳐지면서 단오 열기가 절정에 이르렀다.

그 외에도 군위 삼장군 단오제는 제동서원의 삼장군 향사, 창포물 머리감기, 마당극, 읍면대항 윷놀이와 팔씨름 등 다양한 공연과 이벤트, 체험거리를 제공했다.

 

한편, 올해로 6회째를 맞은 군위 삼장군 단오축제는 1300여년을 이어온 삼장군 단오제를 제동서원에서 이어오다가 장군리 주민과 효령면 고지바위권역을 중심으로 마을축제로 발전되어 왔다. 해를 거듭할수록 행사규모는 물론 짜임새 있는 구성으로 명실상부 군위군의 전통축제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다.

 

축제장을 찾은 관광객 김기원(45·대구시)씨는 수 백명의 시민들이 삼장군 화합 줄다리기 놀이에 참가하고, 관심있는 사람들이 자발적으로 모인다는 점이 너무 신기하다다른 지역축제와 다른 군위 삼장군 단오제만의 매력을 느낄 수 있었고, 내년에는 줄다리기 참여자로 꼭 찾아올 것이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3980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조국, 찬성률 99.9%로 조국혁신당 대표 연임…
  •  기사 이미지 임피 스마트팜 침수, 시의원 및 상평대대 80여명 수해 복구에 나서
  •  기사 이미지 함평군, B형·C형 간염 무료 선별검사 실시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