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멸종위기종 "얼음과자 먹으며 여름나요" 김만석
  • 기사등록 2024-06-24 09:51:02
기사수정


지리산 자락에 자리 잡은 야생생물 보전원에도 여름이 찾아왔다.


천연기념물인 반달가슴곰은 첨벙첨벙 물장난에 흠뻑 빠졌다.


차가운 얼음 과자는 여름에만 맛볼 수 있는 반달가슴곰의 특식이다.


더위를 식히기 위해 물을 찾는 건 새들도 마찬가지.


윤기 나는 검은색 깃털에 붉은 부리가 인상적인 먹황새는 아시아에선 백 여 마리만 남은 귀한 새여서 관리도 특별히다.


무더운 여름이 반가운 동물도 있다.


동남아 열대우림이 고향인 긴팔원숭이는 지친 기색 없이 나뭇잎을 먹으며 여유 있는 시간을 보낸다.


국제 멸종위기종인 이 긴팔원숭이는 국내에 밀반입돼 불법 사육되다가 지난 2011년 구출됐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4103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임피 스마트팜 침수, 시의원 및 상평대대 80여명 수해 복구에 나서
  •  기사 이미지 함평군, B형·C형 간염 무료 선별검사 실시
  •  기사 이미지 북한의 오물 풍선 도발에 대한 맞대응 수단으로 군이 대북 확성기 방송을 재개
사랑 더하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