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뉴욕 감비노 수장 자택에서 총격 사망 윤만형
  • 기사등록 2019-03-16 10:53:47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욕 마피아 조직 감비노의 수장 캘리가 자신의 집 앞에서 피살 됐다.


아직 용의자는 파악 되지 않았으나 뉴욕의 5개 갱단 파벌들의 전쟁이 시작 됐을 가능성이 제기 되고 있다.


14일 abc뉴스에 따르면 캘리는 전날 밤 자신의 집앞에서 가슴 등에 모두 6발의 총격을 받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사망했다.


뉴욕경찰은 현장에서 달나난 파란색 픽업트럭 탑승자를 용의선상에 두고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8865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태국 해군 측 시스테딩 중이던 부부 급습
  •  기사 이미지 [시농대제 성료] 유기상 고창군수 “한반도 농생명 문화의 꽃을 피우자”
  •  기사 이미지 장애공감문화조성 위한 현장방문 및 업무협약식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