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성동구, 전 어린이집 보육교직원 500여명에 안심이 앱 보급 - 성동구, 전 어린이집 보육교직원 500여명에 안심이 앱 보급 완료 최돈명
  • 기사등록 2019-07-16 10:43:08
기사수정

▲ [사진=슬리핑차일드체크 시스템]


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어린이집에서 일어날 수 있는 긴급상황에 대비하고 아이들을 보호하기 위해 관내 보육교직원들에게 안심이 앱을 보급하고 오는 7월 10일부터 사용교육을 실시한다.

 

‘안심이’ 앱이란 구 스마트관제센터와 보육교직원 스마트폰을 앱으로 연동하여 실시간으로 위기에 대응할 수 있도록 구축한 시스템이다. 

긴급상황 시 휴대폰을 흔들거나 화면을 터치해 앱을 실행하면 구 스마트관제센터에 자동으로 신고가 되고, 관제센터에서는 CCTV를 통해 실시간으로 현장을 확인한다. CCTV로 상황을 확인하면 경찰·소방서 등과 연계하여 위급상황에 대처할 수 있다. 체험학습이나 야외활동 중에도 활용이 가능해 보육교사들은 안심하고 보육에 전념할 수 있다.

 

주요 서비스로는 ▲긴급신고 ▲귀가모니터링 ▲스카우트 서비스가 있다. ‘안심이’ 앱은 별도의 설치비용 없이 언제 어디서나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안심이 사용교육은 ▲ 7월 10일(수) 국공립어린이집 원장 78명을 시작으로 ▲ 7월 11일(목) 가정어린이집 원장 61명, ▲ 7월 15일(월) 보육교사 350명, ▲ 7월 16일(화) 민간어린이집 원장 30명을 대상으로 구청 집합교육으로 실시하며, 교육방법은 괴한의 침입 등 가상의 상황을 설정하여 긴급상황 시 안심이 앱을 활용한 신고방법 등의 내용으로 진행된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약자로 구성되어 안전을 위협받을 수 있는 어린이집에 ‘안심이 긴급신고 시스템’이 구축되어 부모님들의 걱정을 덜어 드리게 되었다”며 “안심이 앱과 더불어 비상벨 및 잠금장치 등의 시설점검에도 만전을 기해 아기 키우기 좋은 성동 만들기에 전념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9901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대구시, 신재생에너지 공모사업 4년 연속 선정 쾌거!
  •  기사 이미지 노르웨이 레이캉에르
  •  기사 이미지 가자 독도...우리 땅을 외치다!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