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제100회전국체전경북태권도대표선수 - 경북의 태권도 자존심은 우리가 지킨다 김정식
  • 기사등록 2019-07-18 21:17:12
기사수정


100 전국체육대회에 출전할 경상북도 대표를 가리는 최종선발전이 지난 17 경북 영천 최무선관에서 개최되었다.

이번 최종선발전서 가장 이목이 쏠린 체급은 남고부 58kg.올해 용인대총장기 밴텀급 우승을 차지한 경북체고 최광석과 46 소년체전 최우수선수로 올해 용인대총장기 플라이급 3위에 오른 포항영신고 김시윤이 결승전서 격돌했다.

결승 1회전서는 최광석이 먼저 몸통 선취점을 뽑았으나 김시윤 역시 몸통 공격을 성공시키며 2 2 팽팽하게 맞섰다최광석이 6 5 박빙의 리드를 이어간 가운데 3회전서 몸통공격 4점을 뽑아내며 최종스코어 10 8 승리전국체전 출전권을 손에 넣었다.

최종선발전 결과 남고부에서는 포항영신고 4경부정보고상모고영천고경북체고가 1여고부에서는 포항흥해공고 5성주여고 2경북체고 1명이 선발되었다.

 

  

  남자일반부는 영천시청 5포항시체육회 2여자일반부는 성주군청 4영천시청 4명이 뽑혔다.

윤종욱 경북협회 회장은 이날 선발된 선수들에게 “100 전국체전에 웅도 경북을 대표할만한 선수들이 뽑혀 기쁘다최선을 다한 훈련으로 올해 전국체전에 경북의 자존심을 찾자 당부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9943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가자 독도...우리 땅을 외치다!
  •  기사 이미지 장흘군 농업기계림대사업소. 수확철 주말 연장 운영
  •  기사 이미지 거침없는 보성. 내년도 "신규시잭" 보고회 개최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