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미국인 51%, 상원서 트럼프 직무 박탈해야 해 이샤론
  • 기사등록 2020-01-21 10:18:15
기사수정


▲ 사진=로이터통신


 미국인 절반 이상이 21일(현지시간)부터 본격적인 심리에 들어가는 상원 탄핵 심판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직무를 박탈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CNN은 이달 16∼19일 성인 1천156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표본오차 ±3.4%포인트) 상원의원들이 트럼프 대통령 탄핵에 찬성해야 한다는 답변이 51%, 반대해야 한다는 답변이 45%로 각각 집계됐다고 20일 보도했다.


CNN이 여론조사기관 SSRS에 의뢰해 유·무선 전화로 실시한 이번 여론조사는 상원이 트럼프 대통령의 탄핵심판 절차를 시작한 이후 처음 이뤄진 것이다.


지난 16일 탄핵심판 절차를 개시한 상원은 21일 오후 1시 심리를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364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포항블루밸리 임대산업단지 입주기업 인센티브
  •  기사 이미지 함평군, 치매환자에 조호물품 9종 전달, 큰 호응
  •  기사 이미지 포항시, 수산자원 조성 추진으로 경쟁력 있는 포항 바다 실현 발판 마련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