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이 지사, 충북 바이오 제 2도약 추진 준비부터 철저히 최돈명
  • 기사등록 2020-01-21 13:25:57
기사수정



이시종 도지사는 1월 20일(월), 도청 소회의실에서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며, 충북 바이오 제 2도약 추진 철저와 오송의 위상구축을 강조했다.


이 지사는 바이오헬스산업 제 2도약과 관련하여,


충북이 지금까지 추진해 온 것은 바이오헬스산업의 기초를 닦은 충북 바이오 1기로서, 이제 2단계에 진입을 위한 대개혁을 해야 한다며,


우선, 2030년 세계 바이오 3대 클러스터 진입이란 목표의 실현 가능성부터 충북의 현주소를 근본적으로 검토하고,


대구경북첨복단지를 비롯하여 경기도와 대구, 인천을 방문하여 추진상황을 확인하고 충북에 적용할 것과 서로 협력할 것을 찾아내는 한편,


경제통상국과 신성장산업국, 바이오산업국이 유기적으로 협력해 바이오 분야뿐만 아니라 반도체와 이차전지, 태양광 등에 필요한 차세대 방사광가속기 구축에 총력을 기울이는 등,


바이오헬스 제2 도약을 위한 목표와 계획을 정립하고 구체적인 대책을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또한, 오송의 위상 구축과 관련하여,


지난해 오송역의 연간 이용객이 800만명을 돌파했고, 곧 1천만 시대가 도래할 것으로 이에 상응하는 위상 구축이 필요하다며,


3산단 개발을 비롯하여 컨벤션 센터와 실내체육관 건립 그리고 이를 뒷받침할 수 있는 호텔과 쇼핑몰 등 기반구축 사업을 내년도에 국비요구가 될 수 있도록 조속히 추진하라고 당부했다.


이밖에도, 장애인 시설과 중소기업 제품 및 농수산물 팔아주기와 장보기 행사 등을 추진하고 근로자 임금체불 여부와 기업에 대한 자금 지원 등을 꼼꼼히 챙기는 등 도민 모두가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하라고 주문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368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구미호뎐’ 김범, “‘유기 구미호’, 버려진 동물의 자기방어를 표현하려했다”
  •  기사 이미지 힐튼 호탤 31층 에서 바라본 뉴욕 야경
  •  기사 이미지 하이드 파크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