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전북도, 조류인플루엔자(AI) 확산방지를 위한 총력 대응 - 조류인플루엔자 발생위험 오리농가 사육제한 확대(46→49호) 시행 김문기
  • 기사등록 2020-12-03 09:10:31
기사수정

전북도는 지난 11월 28일 정읍시 소재 육용오리 농장에서 발생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의 농가 피해 최소화와 질병 확산 방지를 위해 강화된 방역조치를 취한다고 2일 밝혔다.

  

전북도 방역당국은 추가적인 조류인플루엔자(AI) 발생을 방지하기 위해 오리 사육제한 농가를 당초 46호(78만1천수)에서 49호(84만5천수)로 3농가, 6만4천수 확대하였다.

  

또한, 질병의 주요 전파요인인 축산차량과 사람에 의한 전파를 차단하기 위하여 통제초소 1개소를 추가 설치하는 등 도내 소독시설을 55개소(거점 25, 통제초소 30)로 늘려 확대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질병을 조기에 색출하기 위하여 예찰지역(3km~10km)내 가금농가(68호: 닭 45, 오리22, 메추리 1)에 대하여 매일 전화예찰 및 계열사 소속 농가(20호)에 긴급하게 정밀검사를 실시하였으며 전부 음성으로 확인되었다.

  

이종환 전북도 동물방역과장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를 조기에 차단하기 위해서는 농가·관계기관 등이 함께 노력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축산농가에선 소모임을 금지하고 철새도래지, 저수지, 농경지 출입을 삼가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이 과장은 “농장주변 생석회 도포, 축사 출입시 장화갈아신기, 축사내외부 매일 소독 등 차단방역에도 적극 실천해 달라”고 말하였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4426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의정부시, 안전속도 5030 본격 시행
  •  기사 이미지 안병용 의정부시장, 헬로 이슈토크 출연 신년대담 의정부시 2020년 주요성과 및 2021년 시정 방향 밝혀
  •  기사 이미지 의정부시청소년수련관, 국가보훈처 공모사업 “청소년이 바로세운 영웅들의 전역시계”프로그램 최우수상 수상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