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도시철도 4호선(엑스코선) 승인-확정! - 동·북부지역의 교통난 해소 및 환승역 확대(3개→6개)로 순환형 환승체계 … 유재원 대구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4-02-13 18:05:40
기사수정

(뉴스21통신) 유재원기자 = 대구광역시는 도시철도 4호선 건설사업기본계획이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로부터 26일자로 최종 승인됐다.


▲ 도시철도 4호선 건설사업 기본계획 노선도(대구시 제공)


도시철도 4호선은 20188월 예비타당성조사를 신청해 202012월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한 사업으로 20215월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착수해 주민공청회, 의회 의견청취와 기획재정부 총사업비 조정 등 관계기관 협의를 거쳐 최종 승인을 받았다.


도시철도 4호선은 총사업비 7,756억 원을 투입하여 수성구민운동장역에서 경북대학교 및 엑스코를 거쳐 이시아폴리스까지 연장 12.6km로 연결되며 정거장 12개소가 건설되며, 국토부, 기재부와 긴밀한 협의를 통해 대구광역시에서 구상한 계획이 모두 반영됐다.


또 차량시스템은 모노레일에서 철제차륜 AGT(자도안내주행차량)로의 변경에 대해 불가피성과 적정성을 검증받고 정거장은 총 12개소로 예비타당성조사 대비 2개소(공고네거리역,경대교역)를 추가하는 것으로 승인받았다.


또한 기존 도시철도 1·2호선과의 환승역인 범어역, 동대구역은 국토교통부 환승편의성 검토 심의를 거쳐 당초 간접환승에서 직접환승으로 변경했고, 차량기지는 시유지인 도축장 부지로 정해졌다.


따라서 도시철도 4호선이 개통되면 환승역 수가 기존 3개에서 6개로 2배 증가하고 1·2·3호선과 순환형 환승시스템이 구현돼 환승편의 증진과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대영 대구광역시 교통국장은 이번 도시철도 4호선 기본계획 승인으로 도시철도 사각지대인 동·북부 지역에 신규 노선을 공급하고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성장 발판이 마련됐다.”도시철도 4호선이 적기에 개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3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3219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배우 한소희, 지하철 바닥 가부좌
  •  기사 이미지 미국 CIA 국장 '우크라이나, 올해 말 러시아에 패할 가능성 있다"
  •  기사 이미지 중국, 치솟는 금값에 환매 열기 뜨거워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