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연천군, '새로운 모험의 시작 이젠 연천' 슬로건 확정 조기환
  • 기사등록 2024-02-19 09:54:33
기사수정


▲ 사진=연천군청



연천군은 '새로운 모험의 시작 이젠 연천' 슬로건·디자인을 확정하고 관광브랜드(BI)를 구축했다고 16일 밝혔다.


앞서 군은 지난해 12월 관광브랜드 디자인 개발 용역을 통해 '이젠 연천' 슬로건·디자인을 확정했다.


이번에 선보인 연천군 관광브랜드 '이젠 연천' 디자인은 임진강·한탄강 물길 라인을 감각적인 워드마크로 표현했으며, 슬로건은 아직도 대중들에게 연천이라는 곳이 낯설게 느껴지지만 그렇기에 오히려 더 매력적이고, 신비롭게 느껴져 이제는 자연이 주는 싱그럽고도 웅장한 기운이 가득한 연천을 모험해야 될 때라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군은 관광브랜드를 각종 홍보물과 관광기념품에 다양하게 활용할 계획이며, 특히 축제나 관광지 홍보 시 스핀오프 개념으로 이젠 댑싸리공원, 이젠 재인폭포처럼 워드마크와 관광지를 결합해 브랜드 이미지를 노출시킬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1호선 연천역 개통으로 이전 보다 많은 관광객 유입이 예상된다. 지붕 없는 박물관인 연천의 관광 활성화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브랜드 인지도 구축에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3249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배우 한소희, 지하철 바닥 가부좌
  •  기사 이미지 미국 CIA 국장 '우크라이나, 올해 말 러시아에 패할 가능성 있다"
  •  기사 이미지 중국, 치솟는 금값에 환매 열기 뜨거워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