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홍수 위험 증가, 2050년 플로리다 집값 35% 하락할 것" 김민수
  • 기사등록 2020-01-22 15:36:45
기사수정



기후변화로 인한 해수면 상승으로 홍수 유발 가능성을 높여 미국 플로리다주에 경제위기를 초래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21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맥킨지글로벌연구소(MGI)는 최근 보고서에서 플로리다의 홍수로 인한 손실을 과거 추세를 토대로 분석한 결과, 이 지역 집값 총액이 2050년까지 300억~500억달러(15~35%)떨어질 걸로 추정됐다.


보고서는 “플로리다 홍수는 주택에 피해를 줄 뿐만 아니라 보험 비용도 늘린다”며 “피해에 노출된 주택 가치에 영향을 미치고 재산세 수입 감소로도 이어질 것”이라고 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384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구미호뎐’ 김범, “‘유기 구미호’, 버려진 동물의 자기방어를 표현하려했다”
  •  기사 이미지 힐튼 호탤 31층 에서 바라본 뉴욕 야경
  •  기사 이미지 하이드 파크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