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구시교육청, 영남공고 법인 임시이사 8명 선임 완료! - 임시이사 8명 선임...정상화 추진 가속화 유재원 대구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0-01-29 21:29:15
기사수정

(대구=뉴스21통신) 유재원기자 = 재단이사장의 갑질 논란과 여교사에게 술을 따를게 하는 등 문제가 된 학교법인 영남공업교육학원에 임시이사 8명을 선임했다고 대구시교육청이 밝혔다.


▲ 사진=네이버 이미지 캡처


조속한 법인 정상화와 안정화를 위해 임시이사로 선임된 8명은 최봉태,박현미,최주희 변호사, 이승기 회계사, 배병일 영남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김효신 경북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이종익 전 대구대륜고 교장, 김인섭 전 대구동부도서관장 등이다. 


이들 임시이사의 임기는 선임일로부터 3년간이며 학교 정상화를 위해 고군분투(孤軍奮鬪)할 계획이다.


대구시교육청 관계자는 "임시이사 선임 완료에 따라 이사회를 소집, 법인 정상화와 안정화를 위한 현안들을 신속히 처리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3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418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서범수 후보, 공약발표..."울주의 백년대계 위한 비전 제시"
  •  기사 이미지 이철규 의원, "오직 시민들만 보고 달릴 것"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 여파로 여좌천과 경화역 폐쇄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