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융·복합 및 벤처나라 상품 나라장터 종합쇼핑몰 진입 확대 - 조달청, 다수공급자계약 진입 요건 완화… 실질성장 위한 판로지원 확대 조기환
  • 기사등록 2020-03-30 09:51:03
기사수정



조달청(청장 정무경)은 융·복합 등 신산업 분야 상품의 판로 확대를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기로 했다.


먼저, 신산업 분야 융·복합 상품 및 벤처나라 상품의 다수공급자계약 추진 요건을 완화하여 나라장터 종합쇼핑몰 진입을 확대할 계획이다.


융복합 등 신산업 분야를 포함한 벤처나라 상품 중 기술 혁신성이 높고 범용성이 있는 경우 2천만원 이상 거래 실적의 기업이 2개사 이상만 있어도 종합쇼핑몰 진입이 가능하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기존은 세부품명 기준으로 연간 3천만 원 이상 거래실적의 기업이 3개사 이상이고, 업계 공통의 상용규격과 시험기준이 있어야 다수공급자계약 추진이 가능했다.


벤처나라 상품 판로지원 정책도 다양해진다. 상품 지정부터 등록, 구매, 홍보까지 벤처나라 운영 전 단계에 걸쳐 개선할 계획이다.


(지정·등록) 전담지원센터의 운영으로 공공조달시장에 처음으로 진입하는 벤처나라 등록 기업들은 강화된 조달업무 상담 및 교육 서비스를 제공받게 된다.


(구매·홍보) 추천 기관과 간담회 등을 통한 유대를 강화하여 벤처나라 상품 추천을 활성화 하고 벤처·창업 기업이 판매실적을 늘릴 수 있도록 홍보지원을 받는다.


또한, 등록기업이 벤처나라를 발판으로 더 큰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우수조달물품 지정 신청 시 인센티브 확대를 추진하는 등 전방위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한편, 조달청은 지난해 행정안전부 우수 아이디어 공모에 따라 벤처형조직*으로 선정된 융·복합상품구매담당관실을 차장 직속으로 신설하여 융·복합 등 신산업 분야 상품의 구매를 전담해오고 있다.


그동안 품명 등록 단계부터 어려움을 겪던 융·복합 상품에 대해 복합품명 분류체계 도입으로 등록 문제를 해결하고, 입찰참가자격 등록 기준까지 새로 마련하여 융·복합 상품의 공공조달시장 진입을 지원하고 있다.


백명기 조달청 차장은 "융·복합 상품과 벤처나라 상품이 공공조달시장에 진입하여 성장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 나아가 민간과 해외시장까지 확대 진출하여 더 큰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948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아파트 경비원에게 감사의 손 편지와 마스크 전달!
  •  기사 이미지 의정부시, 코로나-19 수도권 집단감염 확산 예방에 총력
  •  기사 이미지 전남 곡성 장미 축제 2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