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울산시립무용단 객원안무자 초청 특별기획공연‘조우(遭遇)’개최 - 공석인 ‘예술감독 겸 안무자’선정 무대로 기획 우정석 울산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3-03-27 12:15:27
기사수정



(뉴스21통신/우정석기자) = 울산시립무용단의 객원안무자 초청 특별기획공연 조우(遭遇)’가 오는 331일 오후 730분 울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열린다.

이번 특별기획공연은 울산시립예술단이 지난 2월부터 공석인 울산시립무용단의 예술감독 겸 안무자선정을 위해 총 3(3, 6, 11)에 걸쳐 축제(페스티벌) 형식으로 진행한다.

진행 방법은 현재 우리나라에서 활동하는 무용 안무자 3(회당 1)이 초청되어 기존 울산시립무용단과 협연하면서 자신의 기량을 선보인다.

공연 내용은 시민들과 울산지역 예술인, 무용단원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앞으로 시립무용단을 이끌어 갈 예술감독 겸 안무자선정을 위한 자료로 활용된다.

첫 번째 공연 조우(遭遇)’에는 전북도립국악원 단장을 역임하고 다년간 국립무용단 단원을 거쳐 훈련장, 운영위원을 역임한 여미도 안무자가 무대에 오른다.

여미도 안무자는 단아하면서도 정갈함이 돋보이는 전통춤의 정수로 민초들의 삶을 표현한 제1노닐며, 스러지며, 솟구치며’, 2달꽃(Moon flower)’을 선사한다.

여미도 안무자는 “1개월의 정해진 시간동안 저의 예술적 사상과 색채를 전달한다는 것은 몹시 어려운 일이었지만, 이번 무대 조우는 춤과 신명 속으로 넘나들다가 이내 탐미의 세계로 빠져들어 춤의 풍경 속에 젖어 드리라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공연 입장료는 알(R)1만 원, 에스(S)7,000원이며, 회관 회원 30%, 단체는 20%, 학생() 및 청소년증 소지자는 5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예매 및 공연 문의는 울산문화예술회관 누리집(http://ucac.ulsan.go.kr/) 또는 전화(052-275-9623~8)로 하면 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0911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서울 강남권 3억~5억으로 ‘갭투자’...4월 서울 아파트 전세가율 53.2
  •  기사 이미지 푸틴의 동맹자인 이란 대통령 사망..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전쟁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
  •  기사 이미지 고양시, 국회의원 당선인 4명 초청 간담회 개최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