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佛 '노란조끼' 시위에 과속 단속 카메라 60% 파괴 김가묵
  • 기사등록 2019-01-11 17:13:07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통신.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지난해 11월 '노란 조끼' 시위가 시작한 이후 프랑스 내 과속 단속 카메라의 60% 이상이 파괴된 것으로 나타났다. 


SHUUD.mn에 따르면 프랑스 내무부 장관은 "시위대의 심각한 불법 파괴 행동을 멈춰야 한다"고 말했으며, 또다른 정부 인사는 카메라의 파괴가 더 많은 죽음을 야기할 수 있다고 우려를 표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8439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홍성군, 여성&아동 행복도시 진면목 굳힌다!
  •  기사 이미지 옥천군 결혼이주여성 8명, 친정 나들이 간다
  •  기사 이미지 계룡시, 설명절 대비 주민 안전 및 편의 제고에 만전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