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트럼프 "나 아직 대통령이야" 버럭 후 쏟아진 조롱 김유정
  • 기사등록 2020-11-28 09:59:35
기사수정


▲ [사진출처 = 로이터 통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대선 패배 승복을 묻는 기자의 질문에 버럭 화를 내는 영상이 소셜미디어(SNS)에서 화제다.


해당 영상은 지난 26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촬영됐다. 추수감사절에도 해외 임무수행을 위해 가족을 만나지는 미군 장병을 격려하는 통화를 하고 난 후 트럼프 대통령은 기자들과 문답을 했다.


이 자리에서 한 기자가 대선 결과에 승복할 것인지 묻자 트럼프 대통령은 “나한테 그런 식으로 말하지 말라”고 쏘아붙였다. 


이어 “당신은 그저 별 볼 일 없는 사람이다”면서 “나한테 그런 식으로 말하지 말라”며 삿대질과 함께 인신공격성 발언도 쏟아냈다.


또 “나는 미국의 대통령이다. 대통령에게 절대 그런 식으로 말하지 말라”고 한 뒤 다른 기자에게 질문권을 넘겼다.


이 모습이 담긴 영상은 SNS에 퍼졌고, 트럼프 대통령의 미성숙한 대응을 풍자하고 조롱하는 ‘기저귀 찬 도널드’(#DiaperDon)라는 해시태그가 20만 개 이상의 게시물에 달리며 인기를 끌었다.


SNS 이용자들은 트럼프 대통령의 문제의 영상과 함께 ‘얼마 안 남았다’, ‘어떤 대통령도 그런 식으로 말해선 안 된다’, ‘대통령이면 대통령답게 행동하라’ 등의 비난을 쏟아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4388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인사] 파주시, 지방공무원 임용 (승진, 전보 등)
  •  기사 이미지 안병용 의정부시장, 한국최고인물대상 수상 지방행정부문, 자랑스러운 한국인에게 수여하는 상
  •  기사 이미지 산티아고 순례길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