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블록체인 기반, 강원도형 만성질환 관리 플랫폼 구축한다. - “강원도, 2020년 블록체인 국가 시범사업 공모 최종선정” 김만석
  • 기사등록 2020-01-22 14:44:13
기사수정



강원도는 2020년도 블록체인 국가 시범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되어, 제안과제인『블록체인 기반, 강원도형 만성질환 통합 플랫폼 구축』사업에 대한 공개설명회를 1월 17일(금) 오후, 한국인터넷진흥원 서울청사에서 갖고, 본격적인 사업의 시작을 알렸다.



총 10개 과제로 추진되는『2020년도 블록체인 국가 시범사업』은 4차 산업혁명 범용핵심 기술인 블록체인의 육성 및 공공서비스 발굴을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인터넷진흥원)에서 추진하는 국가 공모사업으로, 지원 사업비는 과제당 10억원 내외(국비 6, 민자 2~6억)이며, 사업기간은 ‘20년 3월부터 12월까지이다.



이번에 강원도에서 제안한『블록체인 기반, 강원도형 만성질환 통합 관리 플랫폼 구축』시범사업은 보건소, 한림대학병원 등과 함께, 평소 병원 방문이 어렵고, 관리 사각지대에 놓인 심뇌혈관 만성질환자를 대상으로, 블록체인 기반의 혈당·혈압 관리체계 구축, 인공지능 기반의 분석 및 예측 서비스 등을 제공하며, 


 강원도는 이를 통해, 공인성을 갖춘 건강정보 디지털 이력제 및 심뇌혈관에 특화 된 미래형 셀프케어 모델을 발굴하고 실증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강원도는 고혈압, 당뇨, 비만 등 각종 건강지표에서 전국 최하위권을 기록하고 있어, 본 사업을 통한 직접적인 지표개선 효과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AI 예측을 통해 분류 된, 잠재적 위험군의 체계적 관리 대응을 통해, 만성질환자로의 발전 가능성을 원천적으로 차단하며,


향후, 병원 시스템과의 연계를 통해, 내원 전 셀프케어에서 내원 후 호스피탈 케어까지 중단 없는 만성질환 상시 관리시스템을 완성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강원도 관계자는 본 사업이 강원도 블록체인의 첫걸음이자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도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의 다양한 공공서비스 발굴 등, 블록체인이 강원도의 신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383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구미호뎐’ 김범, “‘유기 구미호’, 버려진 동물의 자기방어를 표현하려했다”
  •  기사 이미지 힐튼 호탤 31층 에서 바라본 뉴욕 야경
  •  기사 이미지 하이드 파크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