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통합당, '김종인 비대위' 확정…내년 재보궐선거도 지휘 조정희
  • 기사등록 2020-05-23 08:44:19
기사수정


▲ [사진출처 = 미래통합당 홈페이지]


미래통합당이 당 지도체제를 '김종인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전환하기로 확정했다. 임기는 내년 재·보궐 선거까지다


통합당은 22일 오전 국회에서 21대 국회의원 당선인 84명이 참여한 워크숍을 개최하고 김종인 비대위 체재로 전환하는 것에 대한 찬반 투표를 진행했다. 그 결과 많은 당선인이 찬성표를 던진 것으로 전해졌다.


당선인들은 이어 비대위를 내년 4월 7일 재보선까지로 운영하자는 데 의견을 모았다.


이로써 김 위원장은 4·15총선에서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을 맡은 데 이어 한달여 만에 다시 통합당을 이끌게 됐다. 사실상 김 위원장이 요구한 임기와 공천권 등 권한을 모두 수용한 것으로 해석된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지도체제 확정 후 기자들과 만나 "오늘 당선자총회에서 김종인 박사를 우리 미래통합당 비대위원장으로 내년 재보궐선거때까지 모시기로 압도적으로 결정됐다"고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오전 내내 여러 토론이 있었지만 많은 의원의 뜻이 모아져 비대위를 정식 출범한 것은 다행"이라며 "앞으로도 원외 당협위원장님들, 여러 전국위나 상임전국위를 모으는 과정이 있겠지만 일단 방향이 잡혔다는 게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후속 절차와 기술적인 문제는 경험있는 분들과 상의해서 진행할 것"이라며 "(표결) 결과는 발표하지 않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통합당은 이에 따라 오는 28일께 전국위원회를 열어 현재 당헌에 규정돼 있는 전당대회 개최 일정(오는 8월31일 전) 부분을 삭제하고 본격적인 ‘김종인 비대위’ 체제로 전환할 예정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2461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진하 해수욕장
  •  기사 이미지 이철규 의원 "석탄발전소 피해 주민 보상 힘 모으겠다"
  •  기사 이미지 오솔길 사이 피어나는 사색의 빛‘시흥시 군자봉’
사랑 더하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