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문재인, 외교부 떠나는 강경화에 "국격 높이는데 헌신적" 공로 치하 안남훈
  • 기사등록 2021-01-22 10:14:28
  • 수정 2021-01-22 10:24:42
기사수정


▲ 사진=연합뉴스TV


문재인 대통령이 전날인 21일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향해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는데 특별한 공로가 있다"라며 그간의 노고를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주재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전체회의 및 외교안보 부처 업무보고에서 이같이 언급한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은 "강 장관이 출범 초기 어려운 한반도 상황을 극복하고 북미, 남북 정상회담 등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가 진행되는 과정에서 헌신적으로 많은 역할과 기여를 해줬다"며 "특히 지난해부터 코로나 위기 상황을 맞아 국제사회와 협력하고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는데 특별한 공로가 있었다"고 거듭 강조했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도 “당에서도 강 장관의 국가에 대한 헌신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강 장관은 문재인 정부 출범 직후부터 3년 반 동안 외교부를 이끌어온 '원년 멤버' 장관이다. 문 대통령은 전날 강 장관의 교체를 결정하고 정의용 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을 후임으로 지명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4835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전해철 행안부 장관, 대구 접종센터 전격 방문!
  •  기사 이미지 빗줄기속 질주
  •  기사 이미지 설악산 설경
사랑 더하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