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일본서 규모 5.3 지진…쓰나미 우려는 없어 김유정
  • 기사등록 2020-02-01 10:14:55
기사수정


▲ [사진출처 = 일본 기상청]


일본 동부 이바라키(茨城)현에서 규모 5.3 지진이 발생했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1월 오전 2시 7분께 이바라키현 남부를 지진이 강타했다. 진원 바로 위에 있는 지표면인 진앙(震央, 진원지)의 위치는 북위 36.0도 동경 140.1도이며 진원의 깊이는 약 70㎞로 파악됐다.


이 지진으로 이바라키현 북부와 남부, 도치기(栃木)현 남부, 사이타마(埼玉)현 북부와 남부, 지바(千葉)현 북서부에 진도 4의 강한 흔들림이 감지됐다.


이번 지진으로 인한 인명이나 재산 피해는 보고되지 않았다.


기상청은 이번 지진으로 인한 쓰나미(지진 해일) 우려는 없다고 평가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443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로 텅빈 시카고 공항
  •  기사 이미지 라오스 남부 팍세
  •  기사 이미지 진주 진주성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