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이탈리아 사망자 하루 1천명 가까이 증가…확진자 수 중국 넘어 김유정
  • 기사등록 2020-03-28 11:24:53
기사수정


▲ [사진출처 = KBS뉴스 캡처]

이탈리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가 하루 만에 1천명 가까이 발생하는 등 최악의 인명 피해를 기록했다. 또 누적 확진자 규모는 바이러스 발원지인 중국을 넘어섰다.


이탈리아 보건당국은 27일 오후 6시(현지시간) 기준으로 전국 누적 사망자 수가 9,134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일 대비 969명 증가한 것으로 하루 기준 사망자 증가 수치로 이탈리아는 물론 전 세계적으로도 최고치다. 이탈리아의 기존 일일 신규 사망자 기록은 지난 21일 집계된 793명이었다.


누적 확진자 수 대비 누적 사망자 수를 나타내는 치명률도 10.56%로 이탈리아가 세계에서 가장 높은 수치를 유지했다.


의료진의 코로나19 감염도 심각한 것으로 알려졌다. 확진 판정을 받은 의료진의 수는 6,500여명에 이르며, 사망자도 46명이다.

 

누적 확진자 수는 5천959명 늘어난 8만6천498명으로 잠정 파악됐다.


이는 코로나19 진원지인 중국의 누적 확진자 수(8만1천340명)를 넘어선 것이다. 현재 전 세계에서 누적 확진자가 가장 많은 국가는 미국으로 9만3천151명이다.


한편, 이탈리아 정부는 현재 시행중인 전국 이동제한령과 휴교령의 시한을 다음 달 3일에서 더 연장하는 쪽으로 방침을 굳히고 세부 사항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1944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로 텅빈 시카고 공항
  •  기사 이미지 라오스 남부 팍세
  •  기사 이미지 진주 진주성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